필자는 지금도 윈도우 7을 사용중입니다. 물론 현재 윈도우 8 정품도 가지고 있습니다만, 윈도우 8의 새로운 UI에 도저히 적응을 할 수 없어서 지금도 윈도우 7을 사용중입니다. 윈도우 95부터 시작된 UI가 너무 손에 익었는지, 완전히 변해버린 윈도우 8의 UI는 적응이 불가하였습니다.


하지만 요즘 들이는 소문에 의하면 윈도우 8.1 코드명이 윈도우즈 블루 는 기존 윈도우 UI를 사용할 수 있게 해 준다고 합니다.

물론 윈도우 8에서도 기존 윈도우즈 UI를  사용할 수 있었지만, 시작 버튼이 없었죠!! 하지만 윈도우 8.1 에서는 다시 시작버튼이 생긴다고 합니다. 


또 하나 윈도우 8인 경우 부팅을 하면 무조건 메트로 UI로 부터 시작합니다. 하지만 윈도우 8.1에서는 데스크탑으로 바로 갈 수 있는 옵션을 추가한다고 합니다. 


이거 원래부터 윈도우 8에 옵션으로 되었어야 했는데, 윈도우 8.1에서나마 옵션을 제공한다고 하니 대 환영입니다.


윈도우 8의 UI는 MS가 마치 자기들이 만들면 모든 사용자들이 다 따라갈 것이라고 대단한 착각을 한 것 중 하나입니다. 기존 사용자들은 전혀 새로운 UI에 적응을 못한다는 증거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윈도우 8의 매출이 개판인 것이죠.


아래의 화면은 윈도우 8.1의 화면이라고 인터넷에 공개된 것인데, 확실치는 않습니다.


Windows 8 and Start button


또한 윈도우 8.1에서는 메트로 UI의 타일 아이콘 사이즈를 조절할 수 있다고 합니다. 지금은 크게 또는 작게 이렇게 두개만 설정할 수 있었는데, 사용자가 크기를 조절할 수 있게끔 한다고 합니다.


또한 새로운 앱들이 대거 추가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윈도우 8.1에서는 IE11 버전이 추가된다고는 하는데, 이건 아직 확정적이지 않다고 합니다.



윈도우 8.1은 윈도우 8의 서비스팩 1과 같은 형식으로 제공된다고 하니, 윈도우 8.1 즉 정식 서비스 팩이 나오면 필자 또한 윈도우 7에서 윈도우 8.1 로 업그레이드를 해 볼까 고민 중이긴 합니다만, 좀 더 추이를 지켜보고, 업그레이드를 할 예정입니다.



 윈도우 8.1의 프리뷰 버전은 이번 6월 경에 출시 된다고 하니 그때쯤 자세한 윤곽이 나오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유지아빠 유연준